달력

11

« 2020/11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  
  •  
  •  
  •  

'판굿'에 해당되는 글 5

  1. 2011.05.25 회기동풍물패^^
  2. 2010.11.03 중랑천 야외연습(10.31)사진입니다^^
  3. 2010.10.21 11월 자선공연
  4. 2010.05.05 희망세상 소식.. (2)
  5. 2010.04.13 봄의 기운...
2011. 5. 25. 23:43

회기동풍물패^^ 카테고리 없음2011. 5. 25. 23:43

희망세상님들..

오늘 좀 덥지 않으시던가요..?

낮에 많이 후덥지근하고 그래선지 좀 지치기도 하고요..^^


전에 알려드렸듯이..

매주 수요일과 토요일 저녁 7시 30분에

'회기풍물패'수업이 진행되고 있는거 아시지요..

현재 진도는 선반 판굿과정중에 있습니다.

..오늘 수업에서야 비로서 판굿 진 형태가 어느 정도 

만들어져가는것이 보이기 시작합니다.

지치고 힘드실텐데도 회기풍물패 공금영회장님과 생기발랄하신 총무님을 중심으로

얼마나 열정적으로 수업을 받으시는지..^^

이 분들의 야간수업이 궁금하신 분들의 견학 환영합니다.^^


Posted by 희망디딤돌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10. 11. 3. 22:35

중랑천 야외연습(10.31)사진입니다^^ 지난 행사2010. 11. 3. 22:35


Posted by 희망디딤돌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10. 10. 21. 01:53

11월 자선공연 행사 알림2010. 10. 21. 01:53

희망세상의 11월 자선공연장소는  청운 양로원 입니다.

이곳은 희망세상이 약 15 년 넘게 공연해 온 곳입니다.

종로구 구기동에 위치해 있고  110 분의 할머님들이 생활하시는 곳입니다.

공연일시: 11월  7일 일요일  / 오후 2시

참가 자격: 희망세상을 아는 모든 분들,그리고 마음을 나누고자 하시는 분들

공연내용:판굿.양반춤.설장구.가야금산조. 난타.앉은반기초가락. 민요.영남사물놀이 등 
            
             다양한 내용들이 준비되어 있습니다

11월  7일 일요일에  할머님들께 따뜻한 마음을 안겨드리러 가요~



Posted by 희망디딤돌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10. 5. 5. 08:36

희망세상 소식.. 행사 알림2010. 5. 5. 08:36

이틀전에 희망세상사무실에 인터넷이 설치되었습니다.

중급반에서 정읍우도 설장구 앉은반 가락이 시작되었고 민요쪽으론 경기 12잡가중의
하나인 '달거리'의 완성을 앞두고 있습니다.

꿈나무반인 초급반에서 판굿 선반 과정에 들어갔습니다.

초급반수업이 끝난후 박원순님께서 모두에게 맛있는 저녁을 사주셨습니다^^

5월공연나눔봉사는 시립동부노인전문요양센타 3층입니다.
5월29일 토요일 2시이구요. 관심있는분들의 많은 참여부탁드립니다.
Posted by 희망디딤돌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고경자 2010.05.13 15:2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Saluton1

    안녕하세요. 고경자 입니다.

    희망세상 식구들 모두 보고 싶습니다. 저와 남편은 지금 호주 타즈매니아주 댈로래인에 있습니다.

    우리의 소식은 블로그를 통해 계속 올릴께요, 모두 건강하세요.

    http://www.esperamondo.com/es/

    • 신순애 2010.05.13 18:16  댓글주소  수정/삭제

      ^^ 선생님

      태국에서 이제는 호주로 가 계시군요.

      블로그에 올리시는 여행기는 잘

      읽고 있습니다.

      두분 다 건강하세요^^

2010. 4. 13. 22:37

봄의 기운... 카테고리 없음2010. 4. 13. 22:37


갑자기 쌀쌀해진 날씨로 인해 몸도 마음도 봄의 기운을 맞이 할 채비를 잠깐 잊은 듯 합니다..하지만 춥고 바람부는 날씨라 하더라도 꽃은 피고 푸른 새싹이 들판 뿐만이 아니라 가녀린 나뭇가지에도 고개를 들었습니다. 사실 오래전에 자신들의 존재를 보여 주었지만 느끼지 못 했겠지요. 어려움에 처한 그리고 많은 고민에 빠진 분들에게도 춥지만 봄의 따스한 기운을 내어 놓도록 하겠습니다..^^
   
Posted by uno amore

댓글을 달아 주세요